한국선주상호보험
HOME >> News >> Press Release
Korea P&I, Standard Club과 제2제휴 서명식 개최  
administrator 17-11-06 09:43  

Korea P&I, Standard Club과 제2제휴 서명식 개최

 

한국선주상호보험(회장 박정석)은 지난 10 30 63빌딩에서 Standard클럽과 대형선박 인수를 위한 제2제휴 서명식을 가졌다고 발표했다.

 

서명식에 참석한 박정석 회장은 축사에서이번 제휴가 KP&I에 자극제 역할을 하여 KP&I가 한 단계 더 도약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며, 나아가 두 클럽의 업무협조 영역이 확대되어 KP&I가 글로벌 클럽으로 발전할 수 있는 이정표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.

이어 Standard클럽의 Underwriting Director John Reily한국 시장에 들어온 지 40년이 된 클럽으로서 한국 선주들에게 보답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어 매우 기쁘고, 두 클럽뿐 아니라 한국의 선주들에게도 아주 생산적이고 유익할 수 있는 제휴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답했다.

 

아울러, 이번 제휴를 중개한 Marsh London Andrew Reynolds이번 제휴가 어두운 해운 시장에서 선주들에게 큰 힘이 되어줄 것을 확신한다, 그리고 KP&I의 문병일 전무는그동안 KP&I를 지원하고 싶어도 시장에서의 여러 제약 때문에 그러지 못했던 선주들이 많았는데 드디어 이러한 제약들을 해소하였고, 따라서 이번 제휴가 KP&I의 미래에 있어 아주 중요한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각각 언급하였다.

 

금번 제2제휴는 KP&I가 선박금융계약 및 화물운송계약상의 제약으로 인하여 시장점유율이 저조했던 총톤수 2만톤 이상의 대형선박 인수를 타겟으로 하여 IG 멤버인 Standard클럽과 공동보험 형식으로 인수하기로 한 제휴이며, 상품명은 KSCM(Korea Standard Collaboration Mutual)이다.

 

총톤수 9,500톤 이하의 탱커선 유치를 위하여 지난 2016 8 03일 싱가폴에서 체결한 공동인수 제휴(KSCF, Korea Standard Collaboration Fixed)에 이어 이번 제2제휴 체결로 사실상 KP&I는 선박 인수에 따른 모든 제약을 해소하였으며, 향후 국내의 대형선박 유치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.



Korea P&I, 홍콩국적내항선 배상책임 적격보험자로 승인
KP&I, ‘IG Club only’조항의 공정거래법 위반가능성 지적
목록
인쇄하기